꿈꾸는 개발자, Front-end Developer

Trust that the dots will connect in your future.

#CSS #Dev #EJS #HTML #Hexo #JavaScript #dev #jQuery #smallTalk #번역 #삽질 #신세계 #이론 #정보처리기사

2017 정보처리기사 3회 실기 후기


지난 10월 14일 정보처리기사 실기 시험을 치뤘습니다.

다른 국가 자격증 시험과 달리 이번 3회가 2017년 마지막 시험이기 때문에 꼭 합격하겠다는 다짐으로 열심히 준비했습니다.

결과에 대한 느낌은 좋은데, 큰 실수가 없었길 바랍니다 ㅠ.ㅠ

부디 좋은 결과가 있길… ㅎㅎㅎ


시험은 9시까지 입실을 완료하면 신분증 검사, 휴대폰 제출, 시험지 배부, 시험지 확인 등의 절차를 거쳐 9시 30분부터 실시되었습니다.

특이사항으로는

  • 수험표 확인을 하지 않으니 굳이 가져갈 필요는 없지만 시험지에 수험 번호를 기재해야 하기 때문에 수험표를 가져가지 않더라도 수험 번호는 반드시 확인해야 합니다.

  • 또한 2017년부터 객관식 문제가 아니라 주관식 단답, 서술형 문제이기 때문에 컴퓨터용 수성 사인펜 대신 검정색 혹은 파란색 볼펜으로 문제지에 직접 답을 기재하면 됩니다.

    (문제지에 ‘답란’이 따로 있습니다. 답란 외에 다른 곳에 작성한 답은 정답으로 인정되지 않습니다.)

  • 시험 진행 시간은 총 3시간이며 시험 시작 1시간 30분 이후부터 퇴실이 가능합니다.


본격적으로 느낀 바를 적자면…

2016년까지의 기출 문제들과는 굉장히 다르다는 느낌이 들었습니다.

객관식에서 주관식으로 바뀐 것을 차치하더라도,

깊이가 있거나 세부적인 내용을 묻기보다 기본적인 내용을 충실히 알고 있는가를 묻는 문제들이 대다수였습니다.

알고리즘(25점)은

  • 이차원 배열을 90도 회전시키는 순서도의 빈 칸을 채우는 문제(12점)
  • 최대값과 최소값을 구하는 JAVA 언어 식의 빈 칸을 채우는 문제(5점)
  • C 언어 식의 출력 결과를 묻는 문제 2가지(3점, 5점). 기본적인 문법과 연산 과정을 이해하고 있으면 쉽게 풀 수 있는 문제들이었습니다.

데이터베이스(25점)은

  • Table을 생성하는 SQL문의 빈 칸을 채우는 문제(10점)

    키 값으로 Null 값을 제한하는 명령어, 기본값 설정 명령어, 외래키 설정과 참조 명령어 등을 영문으로 기재하는 문제였습니다.(References의 마지막 s를 빼먹지 않도록 주의해야 합니다.)

  • 관계대수에 대한 설명을 보고 설명하는 관계대수가 무엇인지 적는 문제(2점)

    정답은 매우 간단하게 %(division)이었습니다.

  • 데이터마이닝의 개념과 군집화의 개념에 대해 서술하는 문제(6점)

  • 병행제어와 로킹 기법의 개념에 대해 서술하는 문제(4점)

  • 역정규화의 개념에 대해 서술하는 문제(3점)

신기술과 전산영어, 업무프로세스는 용어에 대한 설명을 보고 그것이 무엇인지 단답으로 묻는 문제였습니다.

정답에 대한 영문 약어, 풀네임, 한글 조건은 따로 제시되지 않았습니다.

답을 열거하자면

  • Social Engineering, 소셜 엔지니어링, 사회공학
  • Salami, 살라미
  • RadSec, 래드섹
  • BlockChain, 블록체인
  • SDN, Software Defined Network, 소프트웨어 정의망
  • Multimedia, Text, Image
  • Semantic Web, 시멘틱 웹
  • TPS, 트랜젝션 프로세싱 시스템
  • CALS
  • 지급결의
  • WSDL
  • 벤치마킹의 개념에 대해 서술하는 문제(2점)


문제와 정답들을 보시면 그렇게 깊이 있는 개념을 묻는 문제는 없었습니다.

대신 얼마나 정확하게 알고 있느냐를 주관식과 서술식으로 변별한다는 느낌을 강하게 받았습니다.

혹시나 이후 시험을 대비하고 계신다면 기본 개념들을 충분히 학습하시는 것이 많은 도움이 될 것 같습니다.

알고리즘과 데이터베이스를 제외한 나머지 50점의 암기 과목이 문제인데, 반복 기출된 용어들만 정리해도 400~500개 정도가 됩니다.

굉장히 많지요…ㅠ.ㅠ

하지만 100점을 요구하는 시험이 아닐 뿐더러, 용어의 뜻을 서술하는 것이 아니라 뜻을 보고 용어를 단답으로 기재하는 문제기 때문에 가능성은 충분히 있습니다.

개인적으로 단순 암기를 싫어하여 정말 외우기 싫었지만아닌 사람이 어디있겠습니까…. 큰 도움을 받은 앱이 있어서 혹시나 다른 분께 도움이 될까하고 기록을 남겨둡니다.

https://quizlet.com/ko

이라는 사이트이고 용어의 뜻과 이름을 기재하면 다양한 방법으로 용어들을 섞어 문제를 반복해서 내줍니다.

다.맞.출.때.까.지!

저 같은 경우는 사이트에 용어들을 기록하면서 1차 공부가 되었고, 쓰면서 공부하기 지겹거나, 음악을 들으며 공부하고 싶을 때 음악을 틀고 문제를 풀며 조금은 더 즐겁게 공부할 수 있었습니다.


이제 시험도 끝났고 며칠 푹 쉬었으니 본격적으로 웹개발을 시작합니다.

관심 갖고 있는 주제는 JavaScript와 React 그리고 CSS이며 당분간은 이와 관련된 포스팅을 자주 하게 될 것 같습니다.

이상입니다 :)

#smallTalk #정보처리기사